티스토리 뷰



지구와 우주의 경계는 어디라고 생각하나?

Ace Combat : Assault Horizon


  오늘은 오랫만에 엑스박스360을 켰습니다.

  제품의 기능이나 플랫폼에 반해서 이것저것 탐닉하다 보니, 정작 게임을 해본지는 시간이 꽤 지났네요~


  켜보니, 예전에 다운받아놓은 < 에이스 컴뱃 : 어썰트호라이즌 > 데모 버전이 다운받아져 있었습니다. < 에이스 컴뱃 6 >를 작년 여름에 헤드셋을 끼고 땀을 뻘뻘 흘려가며, 너무 재밌게 즐긴 기억이 있어서 바로 게임을 실행시켰습니다.


  다들 아시다시피, 에이스컴뱃 시리즈는 전투기 좋아하시는 분들 사이에서는 유명한 게임입니다.

  시리즈를 거듭할 수록 그래픽이 화려해짐은 물론이고, 실제 전투기의 기능이나 기동성능을 최대한 반영해서 매니아들 사이에서 인기가 높습니다. 전용 플라이트 기어를 사시는 분들도 꽤 됩니다. (정작 저는 시리즈 중에서 < 에이스 컴뱃 6 >만 해봤습니다^^) 게임제작을 위해 미국 국방부와도 협조하고 있는 것으로 압니다.



Ace Combat : Assault Horizon Official Trailer


  비록 데모였지만, 제가 느끼기에는 예전작인 에이스 컴뱃 6 보다 훨씬 적기 격추하기가 어려워진 것 같습니다. 도그파이팅 시스템을 도입하면서 근접 전투의 맛을 살리기 위해서인지, 적기들이 제 밑이나 위 근접거리에서만 맴돌더군요. 아무리 제가 고고도에서 내려오면서 중거리에서 미사일을 발사하려고 해도 좀처럼 여유를 주지않는 ^_^;;;


  결국 데모 마지막 부분에 가서는 어떻게 해서든 도그파이팅 모드로 들어가려고 애쓰는 저 자신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ㅎㅎㅎ 아무리 실제 전투기의 외형과 성능을 반영해도, 게임의 재미를 위해 발사할 수 있는 미사일이 엄청나게 많다는 것이 함정 ㅋㅋ 

  전투기 적정 무기장착 하중을 넘어가게 됩니다. 고갱님 ㅋ


  그런 류의 게임이 벌써 나왔는지는 잘 모르겠는데..

  조만간 대기권과 우주공간 사이를 오가는 실제 항공우주미션을 토대로 한 게임 시나리오도 나오지 않을까요? 그렇지만... 우주공간은 아직까지도 '평화'를 추구하고자 노력하는 인류의 갈망을 담고 있는 듯한 이미지가 남아있어서, 단순히 재미를 추구하기 전에 그런 생각도 한번 해보는 기회가 많아지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




보너스 사진

내가 그냥 좋아하는 F-14

NAMCO 제작 이미지





댓글
댓글쓰기 폼